점주님들의 고맙다는 인사가

슈퍼스타에게 가장 고마운 말입니다

서울 OO점

전업주부의 첫 사업,
용기와 도움을 준 슈퍼스타가 진정 슈퍼스타.

사업은 처음이라 기대보다는 걱정이 많았어요.
하지만 본사에서 말해준 매뉴얼 그대로 한 두 달 열심히 하다 보니
자연스럽게 노하우도 쌓이고, 자신감도 붙고, 매출도 오르고…
시작부터 지금까지 도움을 준 슈퍼스타가 저희에게는 진짜 슈퍼스타죠.

서울 OO점

두 딸 아빠의 투잡,
큰 부담이었지만 부지런함으로 극복했습니다.

더 늦기 전에 새로운 도전이 필요할 것 같아 부업으로 슈퍼스타를 시작했습니다.
오픈은 아내가, 마감은 퇴근 후 제가 책임지며 부지런을 떨었더니 자리도 금방 잡았고
알바 역시 주말에만 쓰니 인건비도 확 줄일 수 있었습니다.
두 딸도 바르게 잘 커주고 노래방도 잘 커주니 슈퍼스타에 감사할 뿐이죠.

인천 OO점

돈 세는 재미가 이런 거구나 싶어,
슈퍼스타 2호점 준비 중입니다.

새로운 사업 구상 중일 때, 지인이 슈퍼스타 점주님을 소개해줬어요.
특별한 기술 없이도 안정적 운영이 가능하다 기에 시작했는데 요즘 말로 대박이 났죠.
마감하고 집에서 현금 세는 기계 돌아가는 소리를 들을 때면 정말 잘했다 싶어요.
외식업처럼 비법 레시피가 필요한 것도 아니고 또 손이 많이 가는 사업도 아니니까
조만간 2호점, 3호점 오픈 준비하려고 합니다.